자동차보험 가족한정

자동차보험 가족한정

자동차보험에 가입할때 운전자범위를 설정하는 부분이 있습니다.

처음에는 그냥 누구나로 설정해 놓을 수 있는데 그렇다면 보험료가 상당부분 오릅니다.

정확히 직접 운전하는 사람을 위주로 범위를 적용해야 보험료가 내려갑니다.

자동차보험회사는 항상 손해율을 생각합니다. 손해율은 사고율과 직결이 되기 때문에 사고위험도가 높을수록 보험료는 올라갑니다.

운전자의 사고이력 등을 평가해 사고발생 위험에 따라서 보험료를 정확하게 산출합니다.

자동차보험 가족한정 잘 이용하면 보험료 내려갑니다.

보험가입자가 운전자범위 한정 특약, 1인한정이나 추가 1인, 부부한정, 가족한정 등을 이용해서 운전자의 연령이나 범위를 알맞게 좁혀 놓으면 사고발생 가능성이 줄어들었다고 보고 보험료가 크게 낮아집니다.

자동차보험 가족한정 – 늘려야 할때는 단기 임시 운전자 확대 특약을 활용하세요.

평상시에는 운전자범위를 잘 지키지만 범위를 좀 늘려야하는 시기가 있습니다.

명절이나 혀행등으로 여러명과 돌아가며 운전을 하게 될 경우가 바로 그것입니다.

이런 경우에는 자동차보험의 단기 임시 운전자 확대 특약 상품에 가입하면 가족이나 친척, 다른 사람까지 운전이 가능하고 그렇게 해놓아야 사고가 나도 보상이 제대로 됩니다.

만약 운전자 확대 특약에 가입하지 않고 좁혀둔 운전자 범위로 차를 몰다가 운전자범위에 포함되지 않는 사람이 운전을 대신 해주다가 교통사고가 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런 경우 대인배상1 외에는 보상이 되지 않을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자동차보험 가족한정 – 단기임시 운전자 확대 특약 가입시 주의점

단기 운전자 확대 특약은 가입한 시간부터 효력이 발생하지 않습니다.

계약한 날 자정, 즉 다음날 오전 0시부터 종료일 밤 12시까지만 보상 효력이 발생합니다. 그러니 전 날 미리 가입해야 합니다.

비슷한 담보로는 ‘다른 자동차 운전담보 특약’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이건 입장이 반대가 되는 경우입니다. 명절이나 연휴 혹은 기타 이유로 다른 사람의 차를 운전하게 될 경우 차주가 따로 자동차보험에 가입안했다면 스스로 가입해두는 것이 좋은 담보입니다.

보상내용은 본인 또는 배우자가 타인의 자동차를 운전하다 발생한 사고에 대해서 본인이 가입한 자동차 종합보험에서 대인배상Ⅱ, 대물배상, 자기신체사고 보상 등을 해줍니다. 본인만 아니라 부인도 적용되기 때문에 효율이 좋습니다.

이상 자동차보험 운전자범위 중 가족한정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