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보험 자동차 사고의 경우 자동차보험 활용.

교통사고 케이스 중 무보험 자동차 사고, 뺑소니 사고 

혹은 가해자가 사고접수를 안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렇게 되면 피해자는 제대로  된 피해보상을 받지 못하게 됩니다.

대책 방법을 알아보겠습니다.

무보험 자동차 사고

가해자측이 무보험 자동차 이거나 뺑소니를 하고 사라지는 경우

이 경우 대부분 피해자측은 병원비와 자동차수리비용등을 떠맡아

피해를 고스란히 입을 수 밖에 없는데요.

정부에서 그런 피해자측을 위해

“자동차손해배상 보장사업제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신청 방법

경찰서에서 교통사고 사실확인원 발급, 병원의 진단서를 발급받은 후

가까운 보험회사 아무 곳이나 찾아가시면 신청 후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무보험 자동차, 뺑소니 피해자 정부 보장사업 1인당 보상한도

사망 최고 1.5억원, 부상 최고 3천만원, 후유장애 최고 1.5억원 입니다.

tip : 피해자가 자동차보험 담보 중 “무보험자동차상해” 에 가입했다면

보험가입금액 중 “정부 자동차손해배상 보장사업제도”의 보장한도를

초과하는 손해에 대해 보상 받을 수 있습니다.

주의점  : 자동차손해배상 보장사업제도” 및

“무보험자동차에 의한 상해“ 담보 모두

피해자의 신체에 생긴 손해만 보상합니다.

자동차의 파손 등 재물에 생긴 손해는 보상하지 않습니다.

자동차 파손 손해는 자기차량손해 담보 등에 따라 보상을 청구하여야 합니다.

가해자가 보험회사에 사고접수를 안하는 경우

만약 가해측 운전자가 보험사에 접수를 차일 피일 미루면서 하지 않는다면

피해자가 직접 가해자가 가입한 보험회사에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가해자측 보험회사는 청구 사항을 피보험자인 가해자에게 알리고

보험금 지급절차를 진행하게 됩니다.

피해자측 운전자가 교통사고로 치료가 시급한 경우

가해자가 사고접수를 해주지 않아 치료를 받지 못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피해자는 경찰서로 가서 교통사고 사실확인원을 발급받고

병원에서 진단서를 받아 직접 손해배상 청구를 할 수 있습니다.

의외로 모르시는 분들이 많은 정보이니 주변에도 알려서

피해 입으신 분들은 지원 받으시기 바랍니다.

그 밖에 교통사고 발생 시 유용한 자동차보험 활용법도 참고하시면 더 좋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